뉴스 > 경제

자동차 보험료 할인율 변경

기사입력 2006-12-18 07:12 l 최종수정 2006-12-18 0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 1월부터 자동차보험료 할인 제도가 변경됨에 따라 무사고 운전기간이 길수록 보험료가 비싸지고 짧을수록 싸집니다.
주요 10개 손해보험사가 7년 무사고 운전자에게 내년부터 적용하는 보험료는 평균 30만2천원으로, 지금보다 2만3천원, 8.6% 오르고, 신규 가입자의 보험료는

평균 102만2천원으로, 지금보다 10만6천원, 9.5% 내립니다.
손보업계 관계자는 일부 차종의 경우 기본 보험료를 올렸기 때문에 장기 무사고 운전자 느끼는 인상 폭은 할인율 변경 폭보다 더 크고, 무사고 기간이 짧은 운전자의 보험료 인하 체감도는 낮을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BTS "백신 접종" 연설...유니세프는 "중요한 메시지 감사"
  • 윤석열 28.1%·이재명 24.4%·이낙연 14.7%…양자대결서 홍준표 우세
  • 30대 베트남 남성, 음주 상태로 어선에서 소변보다 바다에 빠져 사망
  • '유효기간 1년'인데…'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에 972일 지난 사진 있어
  • 문준용, 양구군서도 7천만 원 배정…2년 6개월간 2억 넘는 예산
  • 약혼자와 자동차여행 중 실종된 20대 여성, 시신으로 발견…약혼자는 행방 묘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