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폭설에도 채소 가격 안정세

기사입력 2006-12-18 14:57 l 최종수정 2006-12-18 14: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주말 폭설이 내렸지만 채소 가격은 큰 변동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농협하나로클럽에 따르면 배추는 포기당 1,150원으로 지난 주 1,500원보

다 350원 하락했고 무 역시 지난 주 950원에서 700원으로 떨어졌습니다.
대파와 시금치 등은 지난 주와 비슷한 가격에 시세가 형성됐습니다.
농협은 배추와 무의 경우 김장철이 끝나면서 수요 감소로 가격이 하락했고 오이와 대파 등은 산지 이동으로 가격이 조금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김웅 "재건축이 적폐면 조국은?" vs 조국 "노이즈 마케팅"
  • 제왕절개 수술받은 산모 배 속에서 15㎝ 거즈 발견
  • [속보] 윤미향 의원 검찰 출석…기부금 모금 의혹 등 관련
  • 삼성, '180조원 투자' 약속 지킨다…연내 4만 명 채용도 무난할 듯
  • 대전역서 갑자기 쓰러진 여성…군인이 '하임리히법' 실시해 살려
  • 김부선 "세상과 남자 너무 무서워…30년간 비구니처럼 살았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