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삼성전자, 세계 최초 커브드 UHD TV 국내 첫 출시

기사입력 2014-02-20 1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 커브드 UHD TV를 한국시장에 처음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20일 서울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커브드 TV를 비롯한 2014년형 신제품 TV 미디어데이 행사를 열고 올해 전략제품인 78·65·55형 커브드 UHD TV와 세계 최대 105형 커브드 UHD TV 등을 선보였다. 또 110·85·65·55·50형 등 평면 UHD TV 제품군도 대폭 늘리면서 ’UHD TV=삼성’이라는 공식을 만들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삼성 커브드 UHD TV는 궁극의 화질, 화면이 공중에 떠 있는 듯한 감성적인 곡선 디자인, 얇은 화면 테두리(베젤)가 마치 TV 속에 빨려 들어가는 듯한 강한 몰입감을 준다.
또한 기존 풀HD TV보다 4배나 많은 800만 화소를 한 화면에 담아내면서 소비자들에게 선명한 화질과 편안한 시청감을 제공한다. 특히 커브드 화면은 시야영역을 한층 넓혀 실제보다 화면이 더 커 보이는 ’파노라마 효과’를 선사하고 동시에 여러 명이 TV를 볼 때 측면에 앉은 사람도 평면 TV보다 더욱 선명한 화질과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삼성 커브드 UHD TV만의 차별점은 세계 최고인 4200R(반지름이 4200㎜인 원의 휜 정도)의 곡률로, 이는 3~4m 거리에서 TV를 시청할 때 가장 좋은 몰입감을 줄 수 있는 곡률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정밀한 곡선과 800만개의 화소 하나하나에 균일한 품질을 구현해 ’곡률이 곧 화질이자 기술력’이란 점을 분명히 했다.
삼성 커브드 TV는 화면의 영상을 자동으로 분석해 배경과 사물을 구분하고 각기 다른 깊이감을 불어넣는 ’원근 강화 엔진(Auto Depth Enhancer)’을 가지고 있어 더욱 생생한 입체감을 맛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UHD TV 시장 선도업체로서 UHD 콘텐츠 생태계 확장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삼성전자는 폭스, 파라마운트 등 할리우드 영화제작사와 제휴해 UHD 영화·다큐멘터리 등을 하드디스크 드라이브(HDD)에 담은 ’UHD 비디오팩’을 3월 출시한다. 향후 삼성 스마트TV의 ’스마트허브’ 사용환경(UI) 내 멀티미디어 패널에서 ’UHD 비디오팩’ 추가 콘텐츠를 계속해서 내려 받을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국내 케이블TV 업체들과 협력해 오는 4월부터 세계 최초 UHD 실시간 방송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CJ헬로비전, 현대HCN, 씨앤앰, 티브로드 등 케이블TV 업체들과 함께 셋톱박스 없이 UHD 케이블TV 방송을 볼 수 있는 스마트TV 앱 개발에도 나선다.
삼성 커브드 TV는 ’쿼드코어 플러스 프로세서’를 장착해 이전 세대보다 두 배 빠른 다중작업(멀티태스킹)을 지원한다.
또 기존 TV가 전원을 켜고 화면이 들어올 때까지 몇 초간의 지연시간이 있었던 것을 개선해, 전원 버튼을 누르자마자 TV가 켜지는 ’인스턴트 온’ 기능을 추가했다.
TV를 보다가 정보를 찾거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이용하기 위해 스마트폰·태블릿을 꺼낼 필요 없이 실시간 방송을 보면서 인터넷 검색, 유튜브 영상보기, 스마트TV 앱 이용을 동시에 할 수 있는 ’멀티 링크 스크린’ 기능도 제공한다.
삼성 UHD TV는 화면을 4개로, 풀HD(FHD) TV는 2개로 분할해 ’멀티 링크 스크린’을 이용할 수 있다.
올해 지상 최대의 축구축제를 실감나게 즐길 수 있도록 삼성 스마트TV만의 ’사커모드(Soccer Mode)’도 한층 강화했다. ’사커모드’는 생생하고 세밀한 잔디의 색감과 함께 마치 경기장에 있는 듯한 멀티 서라운드 음향을 제공한다. 축구경기 시청 중 아나운서 목소리가 커지거나, 전광판 숫자가 바뀌면 TV가 스스로 이를 감지해 하이라이트 장면을 포착해준다.
글로벌 마케팅 프로젝트인 ’커브드 UHD TV 콜로세움’도 깜짝 공개했다. ’커브드 UHD TV 콜로세움’은 영화 ’트랜스포머’ 시리즈로 유명한 마이클 베이 감독과 협업해 만들었다. 65형 커브드 UHD TV 7대를 반원의 콜로세움 형태로 연결해 웅장한 스케일로 눈길을 끌었다.
마이클 베이 감독은 삼성 커브드 UHD TV의 곡면을 따라 로봇이나 총알 등이 빠르게 날아가는 영상을 연출하는 등 콜로세움과 조화를 이루는 ’트랜스포머4’ 특별영상을 제작해, 오는 6월 영화 개봉에 앞서 한국에 처음 공개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김현석 부사장은 "삼성 커브드 UHD TV는 지난 2006년 ’삼성 보르도 TV’, 2009년 ’삼성 LED TV’에 이어 또 한 번 TV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혁신적인 시도"라며 "커브드 UHD TV를 앞세워 세계 TV 시장 9년 연속 1위의 위업을 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매경닷컴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