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미약품, 천식치료제 `플루테롤` 전국 심포지엄 개최

기사입력 2014-04-10 14:34


<br />
한미약품은 천식치료제 플루테롤 심포지엄을 서울지역을 시작으로 2개월간 지역별 순회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서울 심포지엄은 지난 8일 소공동 롯데호텔, 9일 코엑스인터컨티넨탈에서 진행됐으며 호흡기 관련 분야 의사 100여명이 참석했다.
9일 열린 심포지엄에서는 순천향의대 박춘식 교수를 좌장으로, 윤형규 가톨릭의대 교수, 이병재 성균관의대 교수가 참여해 '천식치료의 최신지견과 급여기준에 대한 이해', '플루테롤 허가 임상 결과'등을 발표했다. 또 한미약품 제제연구센터 박재현 상무가 '플루테롤 제제개발 배경'을 주제로 플루테롤 디바이스에 함축된 한미약품의 기술력과 개발과정 등을 소개했다.
이날 좌장을 맡은 박춘식 교수는 "그동안 분말 흡입형 천식치료제는 약물흡입 상태를 환자들이 눈으로 확인할 수 없는 등의 불편이 있었다"며 "국산 기술로 처음 출시된 플루테롤이 이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현 한미약품 상무는 "플루테롤를 개발할 당시 약물의 고른 투입을 통한 기관지 확장 효과를 균일하게 조절하는데 상당한 애를 먹었다"고 회고하며

"플루테롤이 이러한 기술장벽을 허물고 국내 처음으로 출시돼 연구자로서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미약품은 이밖에도 오는 22일 수원, 23일 인천, 24일 대전, 다음달 20일 광주 등 대구와 부산 지역 등에서 순차적으로 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다.
[매경닷컴 김잔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