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하나은행 "성곡미술관에 한 건 지원"

기사입력 2007-09-13 11:22 l 최종수정 2007-09-13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하나은행은 신정아 씨가 학예실장으로 근무했던 성곡미술관 전시에 지난해 1건, 천만원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한불 수교 120주년을

맞아 기획된 '알랭 플래셔 초대전'에 미술품을 지원했다고 밝히고, 성곡미술관 이외에 다른 미술관에도 지원을 많이 했다고 말했습니다.
하나은행은 또 하나은행의 미술품 구매 자문위원으로 월 100만원의 자문료를 받는 조건으로 신씨와 올해 3월부터 계약을 맺었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박민영 열애설' 이후 하루 만에...사외이사 사임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엘리자베스 여왕 관 지키던 '경비병' 숨진 채 발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