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과자를 끓여먹지 말라는 빙그레에 무슨일이…

기사입력 2016-02-23 09:18 l 최종수정 2016-02-24 0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짬뽕라면이 아닙니다. 끓여 드시지 마세요.”
라면 포장의 겉면처럼 생긴 꽃게랑 맛 포장지의 경고문이 화제다.
해당 제품의 경고문은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과자에 붙어있는 경고문이 재미를 유발하기 때문이다.
이 같은 경고문은 꽃게랑의 판매처 빙그레에서 소비자들의 오해를 막기 위해 넣은 것으로 알려졌다.
꽃게랑과 다른 짬뽕라면의 표지가 비슷해 과자를 짬뽕으로 오해하는 사건이 발생한 것이다.
빙그레 측은 해당 제품은 처음 출시

할 때부터 경고문이 존재했다고 밝혔다.
경고문을 통해 ‘재미’를 주면서 라면으로 오해하지 않도록 배려한 것이다.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연복 셰프가 표지에 있어서 더욱 라면 같아 보인다” “일종의 유머, 재미있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윤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