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혈액질환 전문병원 국내 첫 설립

기사입력 2018-03-05 10: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동욱 가톨릭대 혈액병원장
↑ 김동욱 가톨릭대 혈액병원장
학교법인 가톨릭학원은 서울성모병원 내 국내 최초로 혈액질환을 종합적으로 진료하는 독립된 시스템을 갖춘 전문병원을 설립했다.
서울성모병원은 이달부터 조혈모세포이식센터를 '가톨릭 혈액병원'으로 지위를 격상하고 조직을 확대·개편했고, 초대 가톨릭혈액병원장에는 만성골수성백혈병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혈액내과 김동욱 교수를 임명했다고 5일 밝혔다.
그 동안 서울성모병원 조혈모세포이식센터는 다른 국내외 대학병원 등 3차 의료기관에서 의뢰한 환자들이 몰려 '혈액암의 4차병원'으로 인식됐다. 센터는 1983년 국내 최초의 동종조혈모세포이식을 성공시킨후, 다양한 조혈모세포 이식술의 국내 최초 기록을 만들어 왔고, 지난해에는 세계 최초로 단일기관 7000례 조혈모세포이식을 성공시킨 바 있다. 또한 2001년부터 백혈병 표적항암제 치료를 국내에 처음 소개하며 아시아 최초의 표적항암제 개발, 최초의 임상시험을 시행하며 혈액질환 신약개발에서도 선구자적 역할을 해왔다.
'가톨릭 혈액병원'은 서울소재 3대 가톨릭대 부속병원인 서울성모병원, 여의도성모병원, 내년 5월 개원예정인 은평성모병원을 하나의 네트워크로 묶어 관련 의료진과 병상을 통합 운영하며 가톨릭중앙의료원 8개 부속병원의 혈액질환 전문진료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한다. 각 병원의 혈액내과, 소아청소년과, 감염내과, 호흡기내과 등의 협진과 원무·보험 등 진료 지원부서가 하나의 네트워크를 구성해 각종 혈액질환 환자들을 체계적으로 통합 치료한다. 매우 복잡하고 다양한 유전적 특성을 가진 각 혈액질환 환자에 따른 개인 맞춤 치료를 제공한다.
혈액병원은 세부 질환별 총 6개 전문 관리센터로 구성된다. 급성백혈병센터는 급성골수성백혈병, 급성림프구성백혈병, 골수형성이상증을, 만성백혈병센터는 만성골수성백혈병, 만성림프구성백혈병, 골수증식성질환을, 림프·골수종센터는 림프종, 다발골수종, 형질세포질환을, 재생불량성빈혈센터는 재생불량성빈혈, 발작성야간혈색소증, 혈소판질환을, 이식·협진센터는 조혈모세포이식후 합병증, 감염질환, 장기 생존자 관리를, 소아혈액종양센터는 소아청소년 백혈병, 고형암, 각종 혈액질환을 전문적으로 진료한다.
서울성모병원은 동종이식 등 고난이도 치료와 신약 임상시험 중심, 여의도성모병원은 항암요법, 신약 임상시험, 합병증 환자 관리, 은평성모병원은 항암요법, 자가이식, 신약 임상시험, 합병증 관리중심의 치료를 차별적으로 제공하며, 6개 부속병원은 동일한 수준의 지역거점 혈액질환센터를 구축한다.
가톨릭 혈액병원은 교원 순환, 겸직 근무로 가톨릭중앙의료원 부속병원의 진료 인프라를 유기적으로 공유해 의료의 질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서울성모병원을 찾았으나 입원 병실이 없어 대기하는 환자에게 동일한 수준의 진료를 신속하게 제공하고자 산하 부속 병원과 연계하여 전원 진료프로세스를 간소화하고 활성화한다. 환자가 거주지에 가까운 병원에 입원해도 일관되고 연속성 있는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환자 중심의 전원 진료시스템을 마련한다.
김동욱 가톨릭 혈액병원장은 "혈액질환 치료를 표준화하고, 혈액질환 진료·연구 역량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켜 환자들이 부속병원내 어느 병원에서 진료를 받더라도 동일한 치료법을 적용받도록 할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병문 의료전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류호정, 원피스 복장에 일부 누리꾼 막말…진중권 "국회복 따로 있나"
  • 기상청, 역대 최장 수준 장마 왜 예측 못 했나
  • 홍천서 급류 휩쓸린 차량서 실종된 50대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
  • 임진강 필승교 수위 급상승…"명령시 즉시 대피하세요"
  • "왜 마스크 안 써" 뜨거운 커피 얼굴에 끼얹은 여성
  • 베이루트 폭발참사 원인, '테러 원료' 질산암모늄 추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