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BBQ, 전북 경제 돕기 위한 창업 프로그램 진행

기사입력 2018-03-05 14: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홍근 BBQ 회장이 지난달 27일 개최된 군산지역 BBQ 패밀리 간담회에 참석해 가맹점주들과 소통했다.
↑ 윤홍근 BBQ 회장이 지난달 27일 개최된 군산지역 BBQ 패밀리 간담회에 참석해 가맹점주들과 소통했다.
BBQ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라북도 지역을 돕기 위해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제너시스BBQ그룹은 5일 전북지역에서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조선소 구조조정과 한국 제너럴모터스(GM) 군산공장 폐쇄 논란 등으로 경제 위기에 처한 전북 지역을 돕겠다는 취지다.
예비 창업자가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 통해 개점할 경우 BBQ로부터 총 3160만 원을 지원 받게 된다. BBQ는 먼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창업자에게 1400만원에 달하는 가맹비와 교육비 전액을 지원해줄 방침이다. 인테리어 비용도 66㎡(20평) 기준으로 평당 88만원까지 제공한다. 이는 전체 인테리어 비용의 약 40%에 달하는 수준이다. 다만 해당 프로그램은 오는 9일부터 참가 신청을 받으며, 선착순 50명에게만 혜택이 돌아간다.
BBQ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약 250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보고있다. 보통 BBQ 1개 점포에서 평균 5명의 직원을 고용하기 때문이다. 종업원 1인당 4인 가족을 부양한다고 가정하면 수혜자가 더욱 늘어난다는 게 BBQ

측의 설명이다.
윤홍근 제너시스BBQ그룹 회장은 "전라북도 지역민들이 느끼는 고용불안을 해소하고 창업을 통해 인생의 제 2막을 설계하도록 독려하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전라북도 지역의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희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또 버스에서 마스크 난동…경찰에 현행범 체포
  • 81살 노부 때려 숨지게 한 50대 딸 징역 20년
  • 통합 "국민 현명"…여권, 위기감 확산 속 노영민은 유임
  • 새 임대차법 2주…서울 아파트 전세 줄고 월세 늘고
  • 폭우로 붕괴된 폐광산서 중금속 오염 침출수 흘러…전국 5천 곳 방치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