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유진그룹, 새학기 맞아 유진어린이집 새단장

기사입력 2018-03-05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새단장을 마친 유진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와 원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유진그룹]
↑ 새단장을 마친 유진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와 원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유진그룹]
유진그룹이 새학기를 앞두고 자사 사회복지법인 소사 유진복지재단이 운영하는 유진어린이집 리모델링을 마쳤다고 5일 밝혔다.
유진어린이집은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원아들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할 후 있는 보육·교육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복도와 교실 벽면을 친환경 및 방염 페인트로 도색하고 계단에는 안전바를 추가로 설치했다. 교실 출입문을 안이 들여다보이는 유리창 미닫이문으로 교체해 안전관리가 편리하도록 했다. 유아용 화장실도 사용하기 편리하도록 전면 수리했다. 친환경 호르몬 등 유해물질로부터 자유로운 무독성 친환경 자재를 사용해 원아들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했다.
새단장을 마친 유진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와 원생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제공 =<br />
 유진그룹]
↑ 새단장을 마친 유진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와 원생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제공 =
유진그룹]
유진그룹은 유진어린이집을 정기적으로 리모델링해 보육의 질을 높이고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유진기업, 유진투자증권, 나눔로또 등 계열사 임직원들도 일일교사 재능기부와 함께 실외놀이, 급식 도우미 등 매년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경선 회장이 1996년 설립한 소사 유진복지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유진어린이집은 1998년 6월 개원 이래 5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설립취지에 따라 저소득층을 중심으로 한 맞벌이 부부

자녀들과 장애아동들에게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정원의 약 13%가 중경증 장애가 있는 사회적 배려대상 아동들이다. 2003년부터 일반 아동과의 완전통합교육을 시행해 아동들이 사회적 편견에 맞서 자신감있는 생활과 학습을 수행해 나갈 수 있도록 지도하고 있다.
[이영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임진강 폭우에 군남댐 수문 전부 개방…주민들 긴급 대피
  • 가평에서 토사에 펜션 완파…3명 숨진 채 발견
  • '성추행 의혹 외교관' 귀국 인사조치…언론플레이엔 '유감' 표명
  • 홍천 캠핑 확진자, 선릉역 커피전문점에 30분 머물러…"연쇄 감염 확인 중"
  • 서울 16개 하천 출입통제…홍제천·불광천 한때 범람 위험 '대피경보'
  • 윤석열 침묵 깨고 직접 쓴 인사말 보니…각종 논란 입장 담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