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비비안, 소외계층 여성에게 위생팬티 500매 지원

기사입력 2018-03-27 09: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6일 서울 영등포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속옷 브랜드 '비비안'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의 위생팬티 지원 전달식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 비비안 홍보실 전슬아 사...
↑ 지난 26일 서울 영등포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속옷 브랜드 '비비안'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의 위생팬티 지원 전달식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 비비안 홍보실 전슬아 사원, 비비안 홍보실 이정은 과장,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 사회공헌협력팀 오지혜 차장,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 사회공헌협력팀 ...
속옷 브랜드 비비안이 소외계층 여성 청소년을 위한 위생팬티를 지원했다고 27일 밝혔다.
비비안 위생팬티 500매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통해 학대피해아동 그룹홈에서 생활하고 있는 여성 청소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비비안은 '여성의 당당한 자신감'을 응원하는 브랜드를 표방하고 사회적으로 소외된 여성 계층을 위한 속옷 지원 사업을 지난 2014년부터 꾸준히 진행해왔다.
이번 지원에 함께한 굿네이버스는 1991년 한국에서 설립되어 총 36개국 192개 지역에서 전문사회복지사업과 국제개발협력사업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는 국제구호개발 NGO 단체다. 국내에서는 형편이 어려운 가정의 여아들에게 생리대를 비롯한 위생용품을 지원하고 일대일 멘토링 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도움이 필요한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비비안 측은 "소외계층에 놓인 여성 청소년은 적절한 보살핌을 받지 못해 여성용품에 대한 지원이 절실히 필요하다" 며 "앞으로도 자사의 특화된 속옷을 통해 지원 사업을 꾸준히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규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발 감염 비상…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
  • 오늘부터 요일 상관없이 마스크 산다…'마스크 5부제' 폐지
  •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 발생
  • 폼페이오 "시진핑, 군사력 증강몰두"…대응에 동맹 거론
  • '산발 감염' 속 초중고 178만 명 모레 학교 간다
  •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