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아모레 화장품, 삼성 폰으로 가상 체험

기사입력 2018-03-27 15: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화장품 업체 아모레퍼시픽의 제품으로 메이크업을 시뮬레이션 해볼 수 있는 기능이 삼성전자 휴대전화에 탑재됐다.
아모레퍼시픽은 27일 삼성전자와 협업한 '메이크업 시뮬레이션' 서비스가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인공지능 플랫폼, '빅스비(Bixby) 비전'에 탑재됐다고 밝혔다.
한국과 중국, 미국에서 갤럭시 S9이나 갤럭시 S9+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아모레퍼시픽의 여러 브랜드가 제시하는 메이크업 룩과 제품을 가상으로 체험하고, 구매도 할 수 있다.
갤럭시 S9 갤럭시 S9+는 동영상, 사진, 이모지로 소통하는 '비주얼 커뮤니케이션'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강력한 카메라 기능을 갖추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제공되는 인공지능 플랫폼 '빅스비(Bixby) 비전'은 텍스트 번역, 쇼핑, 음식, 메이크업 등 사용자가 원하는 모드를 선택한 후 카메라를 가져다 대면 실시간으로 사용자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해준다.
특히 빅스비 비전의 메이크업 모드에는 아모레퍼시픽의 메이크업 룩과 제품이 기본 기능으로 탑재됐다. 이를 통해 한국의 갤럭시 S9·갤럭시 S9+ 사용자는 카메라에 얼굴을 인식시키고 아모레퍼시픽 9개 브랜드(설화수, 라네즈, 아이오페, 마몽드, 아리따움, 에뛰드하우스, 에스쁘아)의 다양한 메이크업 제품과 룩을 가상으로 시도해볼 수 있다. 체험 후 마음에 드는 제품은 곧바로 구매할 수 있다. 향후 5개 브랜드가 더 추가될 예정이다.
중국 사용자는 에뛰드하우스와 이니스프리 브랜드를, 미국 사용자는 라네즈 브랜드의 콘셉트를 담은 여러 제품과 메이크업 룩을 가상 시뮬레이션 서비스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앞으로 전 세계 더 많은 고객에게 여러 브랜드의 특색있는 메이크업 시뮬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 대상

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강병영 아모레퍼시픽 마케팅전략유닛 전무는 "이번 삼성전자와의 협업은 더 많은 국내외 고객에게 아모레퍼시픽 브랜드의 콘셉트와 제품을 효과적으로 선보일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디지털 혁신과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업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다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미국 폭동 뭐길래 한국 교민 사회까지 피해 속출
  • '돈 봉투 만찬' 안태근, 징계 확정…사표 수리
  • '브라질의 기적' 코로나로 혼수상태 빠졌던 영아 '완치'
  • 이낙연 "과제 너무 많아서 머리 무겁다"
  • 서울역 묻지마 폭행에 30대 여성 광대뼈가…
  • 트럼프, '흑인사망' 시위대에 지하벙커 피신까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