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흑맥주의 상징 `기네스`, 파격적 흰색을 입다

기사입력 2018-05-16 11: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흑맥주의 상징 기네스가 흰옷을 입었다.
디아지오코리아 (대표 이경우)는 동물 시리즈 기네스의 광고를 만든 존 길로이(John Gilroy, 1898-1985) 의 출생 120주년을 기념하는 '기네스 길로이 에디션' 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존 길로이는 1930~1960년대 기네스의 특징을 동물이나 유머러스한 그림으로 표현한 전설적인 광고 시리즈로 유명해진 예술가다. 35년이 넘는 시간 동안 기네스의 광고 캠페인을 이끌어온 존 길로이는 총 100여개가 넘는 기네스 광고와 50여개의 포스터를 제작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기네스 길로이 한정판에는 기네스의 완벽한 밸런스를 의미하는 '투칸(큰부리새)', 풍부한 크리미 헤드를 표현한 '미소짓는 파인트', 균형 잡힌 맥주를 나타내는 '거북이' 캐릭터가

등장한다.
'기네스 길로이 에디션'은 16일부터 전국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만날 수 있으며, 용량(440ml), 알코올 도수(4.2도), 가격 (대형마트 기준 3700원)은 기존 기네스 드래프트 캔 제품과 동일하다. 자세한 사항은 기네스 코리아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윤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문재인 정권, 망조 들었다…야당, 코로나 이후 대비해야"
  • 대구지검, 고 최숙현 선수 '가혹행위' 사건 본격 수사 착수
  • 방역당국 "대전 천동초 확진자 1명 '교내 감염' 가능성 높아"
  • 광주 한울요양원서 3명 추가 확진…광주 확진자 누적 81명
  • 청와대 "노영민 반포집 급매 내놔"→"아니 청주집" 소동
  • SK바이오팜, 상장 동시에 '급등'…직원들 1인당 9억원 수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