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홍종학 장관, 외식업 소상공인 만나…"최저임금 보전할 것"

기사입력 2018-08-09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최저임금으로 어려워하는 외식업 소상공인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듣고 최저임금 인상비용을 정부 지원을 통해 보전하겠다고 약속했다.
홍 장관은 9일 서울 중구 한국외식업중앙회에서 중앙회 회장단과 간담회를 열어 "통상적인 최저임금 인상분 이상을 정부 지원을 통해 보전함으로써 추가 부담을 없앨 것"이라고 밝혔다.
홍 장관은 "정부는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부담을 전적으로 서민경제에 가중하지 않을 것"이라며 "중기부는 일자리안정자금 지원 대상 확대 등을 내각에 건의해 관철하는 등 현장 애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앞으로 업종별, 지역별 경청투어 확대 등을 통해 소상공인들의 어려움 해소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홍 장관과 소상공인정책관, 고용부 국장 등 중기부 관계자와 한국외식업중앙회 제갈창균 회장, 지회장 등 업계 관계자 24명이 참석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레미콘만 기다려요"…건설현장 절반 '스톱'
  • 6년 만에 서울 지하철 총파업 돌입…노사 다시 협상 테이블에 앉아
  • 전국 '한파경보' 설악산 체감온도 영하 27.5도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