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유진기업, 레미콘 운송사업자와 상생 위한 금융지원 나선다

기사입력 2018-08-30 15:39


유진기업은 지난 29일 현대커머셜과 상생협력 차량교체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이희자 유진기업 운영지원팀장(왼쪽부터), 최재호 유진기업 전무, 김병희 현대커머셜...
↑ 유진기업은 지난 29일 현대커머셜과 상생협력 차량교체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이희자 유진기업 운영지원팀장(왼쪽부터), 최재호 유진기업 전무, 김병희 현대커머셜 부사장, 김성준 현대커머셜 부본부장 [사진제공 = 유진기업]
유진그룹의 모기업인 유진기업(대표 최종성)이 레미콘 운송사업자들과 상생을 위한 금융지원에 나선다.
유진기업은 지난 29일 서울 영등포구 현대커머셜 본사에서 현대커머셜과 '유진기업 레미콘 운송사업자 금융지원사업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현대커머셜은 산업재 전문 금융회사다. 기존에는 레미콘 운송사업자가 차량 구입시 금융사를 개별적으로 알아봐야 하는 불편함과 신용등급에 따른 고금리 대출로 인한 경제적인 부담이 있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레미콘 운송사업자들이 유진기업의 상생협력 차량교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금리인하를 비롯해 대출한도 확대 등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현재 유진기업과 계약된 레미콘 운송사업자들은 약 1000여명으로 상생 프로그램을 이용시 최대 1000만원까지 차량 구입비용을 절감 받을 수 있다. 또 노후차량이 신규차량으로 대체됨에 따라 미세먼지와 매연 등의 환경문제 개선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진기업 관계자는 "노후된 차량을 교체하고 싶었으나 경제적인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운송사업자들과 상생을 위해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면서 "앞으로도 상생협력을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병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