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휘발유·경유 또 연중 최고치 기록…다음달 6일 `유류세 인하`

기사입력 2018-10-27 11: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연합뉴스]
↑ [사진 출처= 연합뉴스]

국내 휘발유·경유 가격이 또다시 연중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다만 정부가 다음 달 6일부터 6개월간 한시적으로 유류세를 인하하기로 한 데다 국제 유가도 최근 하락세를 보여 휘발유·경유 가격의 '상승 행진'은 조만간 중단될 것으로 보인다.
2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인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주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된 보통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평균 3.5원 오른 1689.7원을 기록했다.
최근 ℓ당 10원 안팎의 오름세가 이어졌다는 점을 감안하면 상승폭은 다소 둔화했지만 이는 지난 2014년 12월 첫째주(1702.9원) 이후 약 3년 10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자동차용 경유도 한주 만에 4.2원 오른 1494.6원에 판매되며 1500원선에 바짝 다가섰다.
전주에 2015년 1월 이후 처음으로 1000원을 넘어섰던 실내용 경유는 이번 주에도 6.8원이나 급등한 1007.3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ℓ당 평균 5.0원 오른 1665.4원으로 가장 낮았으며 SK에너지는 3.2원 상승한 1705.1원에 판매돼 가장 비쌌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휘발유 가격이 평균 3.3원 오른 1773.3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1.6원 상승한 1661.1원을 기록해 서울보다 112.2원 싼 것으로 나타났다.
석유공사는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 재고 증가

및 투자 심리 위축 등의 영향으로 하락했다"면서 "다만 중국 국영석유회사의 이란산 원유 수입 중단 계획 등으로 하락폭이 제한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내 제품 가격은 국제유가의 하락과 정부의 유류세 인하 발표 요인이 혼재해 보합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문성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군, 13번 포착하고도 몰라…해상경계 뚫려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