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CJ대한통운, 초등생에게 꿈을…초월초 학생들과 함께 슈퍼레이스

기사입력 2018-10-29 0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CJ대한통운 임직원, CJ도너스캠프 대학생봉사단, 초월초등학교 학생들이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 선수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CJ대한통운]
↑ CJ대한통운 임직원, CJ도너스캠프 대학생봉사단, 초월초등학교 학생들이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 선수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초월초등학교 학생들의 꿈을 키워주기 위해 나섰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8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결승전에 초월초등학교 학생들을 초청해 '초월초등학교와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는 지역 공부방 아동, 발달장애인 택배원, 초등학교 학생 등과 함께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경기를 관람하고 국내 모터스포츠 문화를 몸소 체험해보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행사에는 경기도 광주시 초월초등학교 학생 60여명, CJ대한통운 임직원, CJ도너스캠프 대학생봉사단 20여명 등 총 80여명이 참가해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CJ도너스캠프 대학생봉사단은 올해 4월부터 영암, 용인 등에서 CJ대한통운과 함께 '꿈 키움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이날 경기장에는 학생들이 즐길 수 있는 각양각색의 모터스포츠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슈퍼레이스 경기관람은 물론 그리드워크 이벤트에 참가해 레이싱에 사용되는 경주용 차량들을 가까이에서 보고, 경기에 출전하는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 선수들과 함께 사진을 찍는 포토타임도 가졌다. 또한 VR 레이싱 체험, 버스를 타고 서킷을 돌아보는 달려요 버스, 피트스탑 체험 등 색다른 이벤트들을 체험했다. 또 함께 관중석에 앉아 슈퍼레이스 최상위 종목인 캐딜락 6000 클래스 레이싱 경기를 눈앞에서 보고 직접 만났던 선수들을 응원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학생들이 모터스포츠를 경험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면 좋겠다" 라며 "CJ대한통운은 아동들의 꿈을 키우기 위해 많은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고, 다양한 체험을 통해 건강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초월 초등학교와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는 작년 6월에 체결한 'CJ대한통운-초월초등학교 MOU'의 일환이다. 현재까지 초월

초와 함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하고 행복한 등하굣길 만들기 교통안전 캠페인', 천연 모기퇴치제와 모기에 물리면 바르는 물품을 만들며 환경의 중요성에 대해서 배워보는 '건강한 여름방학 보내기' 프로그램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군, 13번 포착하고도 몰라…해상경계 뚫려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