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원제약·GC녹십자, 관절염약 `신바로정` 공동 판매

기사입력 2018-11-29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8일 서울 대원제약 본사에서 백승열 대원제약 부회장(왼쪽)과 허은철 GC녹십자 사장이 '신바로정'의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28일 서울 대원제약 본사에서 백승열 대원제약 부회장(왼쪽)과 허은철 GC녹십자 사장이 '신바로정'의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원제약은 GC녹십자와 관절염 치료제 '신바로정'을 공동 판매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29일 밝혔다.
GC녹십자의 신바로정은 소염과 진통, 골관절염 등에 사용하는 6가지 식물 추출물 유래 천연물 의약품이다. 장기 투여 시에도 위장관계 이상반응 발생률이 낮다.
계약에 따라 대원제약은 GC녹십자에서 생산한 신바로정을 공급받아 내달부터 종합병원과 의원 등에 유통, 마케팅, 판매를 담당한다.
대원제약은 자체 개발한 골관절염 치료제 신약 '펠루비'에 신바로정까지 도입하면서 골관절염 치료

제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는 동시에 매출을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백승열 대원제약 부회장은 "국산 12호 신약인 '펠루비'를 대형 제품으로 성장시킨 대원제약의 축적된 비결과 우수한 영업력을 바탕으로 신바로정의 성장을 이끌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코스모폴리탄, '몰래카메라 구도' 연상케 하는 화보 공개 후 사과
  • 오늘밤 전국 '한파주의보'...내일 아침 최저기온 -7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