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하현회 LGU+ 부회장 "케이블TV 인수합병, 내년 상반기 결정"

기사입력 2018-12-19 14: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케이블 TV 인수합병(M&A)을 공식화했다.
하 부회장은 19일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CJ헬로를 포함한 케이블TV 인수 여부를 내년 상반기 중 공개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하 부회장은 "가능한 빠른 시일 내 케이블 TV M&A건과 관련된 사항을 결정할 것"이라며 "내년 상반기 중에 이와 관련된 내용을 알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업계에서는 LG유플러스가 인수합병 대상으로 CJ헬로를 유력하게 검토 중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LG유플러스의 CJ헬로 인수설은 올해 초부터 거론돼왔다. 일각에선 이미 인수 협상을 마무리하고 그룹 최종 승인만 남았다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다.
업계의 예측대로 LG유플러스가 CJ헬로를 인수하면 유료방송

업계의 큰 순위변화가 일어날 전망이다. 현재 LG유플러스의 유료방송 시장 점유율은 11.41%이다. 하지만 CJ헬로를 품으면 점유율은 24.43%까지 올라 2위 SK브로드밴드를 제치게 된다. 1위는 점유율 30.86%인 KT스카이라이프를 포함한 KT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뉴욕시장 딸, 흑인사망 시위 참여했다 체포…엄마가 흑인
  • 9분간 흑인 목누른 미 경관 왜 3급살인?
  • 코스닥 52주 만에 최고치···바이오주 약진
  • QR코드가 뭐길래…강남구도 도입
  • 진중권 "박광온 고작 저 사진 때문에 보좌진들…"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누리꾼들 반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