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웅제약 `나보타` 1200만달러 규모 수출계약 체결

기사입력 2018-12-20 13:48 l 최종수정 2018-12-20 16: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대웅제약]
↑ [사진 출처 = 대웅제약]
대웅제약이 보툴리눔톡신제제 '나보타'를 뉴질랜드와 이스라엘, 우크라이나에 수출한다.
대웅제약은이들 나라의 제약사들과 5년간 1200만 달러 규모로 나보타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대웅제약은 나보타 생산 및 공급을 담당하고, 현지 파트너사가 해당 국가에서의 허가 및 판매를 맡는다.
대웅제약은 현지 파트너사와의 협력을 통해 나보타 발매를 가속화하고 현지 시장에 빠르게 자리 잡아 2020년부터 제품을 공급하는게 목표다.
박성수 나보타 사업본부장은 "이번 나보타 수출계약을 통해 선진

국뿐만 아닌 미용 신흥국에서도 수출 교두보를 확보해 글로벌 시장에서 나보타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게 됐다"며 "나보타의 우수한 제품력을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해외사업 기회를 모색하고 2020년까지 전 세계 100개국 이상에서 나보타 발매를 목표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정소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데릭 쇼빈 '2급 살인' 혐의로 격상…분수령 될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