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존쿡델리미트 한남동에 살라미뮤지엄 오픈

기사입력 2018-12-20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육가공 제품 브랜드 존쿡델리미트가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국내 최초로 '살라미뮤지엄'을 오픈했다고 20일 밝혔다.
살라미는 일반적인 소시지와 달리 훈제가 아니라 발효 건조를 통해 만드는 소시지다. 살라미 뮤지엄은 이같은 살라미의 숙성과정을 직접 눈으로 보고 맛도 볼 수 있는 공간이다. 뮤지엄에 실제로 살라미를 숙성시켜 생산하는 공간이 있다.
살라미뮤지엄에서 생산하는 '블루미살라미'는 블루미치즈인 까망베르, 브리치즈와 같은 방식으로 만들어지며, 겉에 하얀 가루가 뽀얗게 피어

날수록 치즈와 같은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살라미뮤지엄은 육가공 전문업체 에쓰푸드 존쿡델리미트가 운영하는 한남동 '더 샤퀴테리아' 인근 지하에 위치해있다.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열며 월요일은 휴관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장료는 무료다.
[이덕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美 '흑인 사망' 시위 격화…국방부 '육군 헌병 투입 준비'
  • "향후 2주가 중대 고비…생활 속 거리두기 준수해야"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현직 경찰관
  • "수익 나눠줄게" 10대 여성 폭행 방송 진행한 20대들
  • 윤미향, 딸 장학금 의혹 보도에 "허위 주장" 반박
  • G7 정상회의 초청에메르켈 거절…"트럼프 격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