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리스크 관리 실패가 금융위기 초래"

기사입력 2008-10-01 13:56 l 최종수정 2008-10-01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세계은행의 올리버 프라체 매니저는 이번 금융위기는 금융기관과 금융시스템의 리스크 관리 실패에서 비롯됐다고 분석했습니다.
세계은행의 신흥시장 채권펀드 프로그램 매니저인 프라체는 서울IB포럼과 한국증권연구원 주최로 열린 국제콘퍼런스에서 금융기관들이 내부 리스크를 통제하지 못했고 위험 모형

과 증권화를 통한 리스크 분배에도 실패함에 따라 위기에 직면하게 됐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는 또 금융시스템 측면에서는 정부와 금융당국의 감독 제약을 원인으로 꼽으며 리스크
규제와 회계기준, 장외파생상품시장의 시스템, 유동성 지원능력 등에서 문제가 있었다고 지적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우루과이전 2골' 페르난드스 "한국과 3차전, 이기고 싶다"
  • [속보] 검찰, `서해 피격` 서훈 전 안보실장 구속영장
  • 강원 육군 전방부대서 이병 숨진 채 발견…"원인미상 총상"
  • 윤 대통령 "중국, 북 무기개발 중단 영향력 행사 능력·책임 있어"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