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당뇨병 인슐린펌프 제조 외길 41년 수일개발, '글로벌강소기업' 선정

기사입력 2020-06-03 15:37 l 최종수정 2020-06-03 15: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당뇨병 환자 치료용 인슐린펌프 제조업체인 수일개발이 최근 중소기업청으로부터 글로벌강소기업으로 선정됐습니다.

글로벌강소기업은 올해부터 4년 동안에 걸쳐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통해 수출선도기업으로 육성됩니다.

정부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글로벌 경기침체가 예상되는 어려움 속에서도 이를 극복할 수 있는 성장잠재력을 갖춘 수출 500만 불 이상의 수출중소기업을 발굴, 강한 수출선도기업으로 육성할 계획입니다.

글로벌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 대한 현판 수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규모로 축소해 이번달 안으로 개최될 예정입니다.

한편, 수일개발은 지난 1979년 세계 최초로 당뇨병 환자용 인슐린펌프를 상용화에 성공해 현재 독일, 프랑스, 영국, 중국 등 세계 66개국에 인슐린펌프를 수출하고 있습니다.

수일개발의 인슐린펌프는 1979년 최수봉 건국대 명예교수가 서울대 재직 시 세계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한 이후, 계속된 연구개발로 진화

를 거듭해 현재는 50g 정도의 아주 작은 크기로 줄었습니다.

최수봉 건국대 명예교수는“당뇨병 환자가 부족한 양 만큼의 인슐린을 필요한 시간에 외부에서 공급해주면 건강한 사람과 같은 상태가 되겠다는 것에서 착안해 개발해 지금은 국내외에서 수십 만 명이 치료 받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화제 뉴스
  • 삼성 '이재용 시대' 개막…이부진·이서현 향후 행보는?
  • 인천 동춘동 폐기물처리장서 화재…현재까지 인명피해 없어
  • 러시아, WHO에 자국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 신청
  • 교도소에 노래방과 게임기가?…"인권 향상" vs "과한 배려"
  • 진중권 "김봉현은 보석, 추미애는 출마…검찰개혁의 용도"
  • 코로나19로 검게 변했던 얼굴…중국 의사, 완치 모습 공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