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김기남·김현석·고동진 "준법정신, 삼성 기본 가치 중 하나로"

기사입력 2020-07-01 1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왼쪽부터)김기남 DS부문장(부회장), 김현석 CE부문장(사장), 고동진 IM부문장(사장).
↑ (왼쪽부터)김기남 DS부문장(부회장), 김현석 CE부문장(사장), 고동진 IM부문장(사장).
삼성전자 경영진이 임직원들에게 '준법정신'을 회사 기본 가치 중 하나로 지켜나가자고 강조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메일을 통해 삼성전자는 하반기 최고경영자(CEO) 메시지를 임직원들에게 전달했다.
메시지는 김기남 DS부문장(부회장), 김현석 CE부문장(사장), 고동진 IM부문장(사장) 명의로 국문과 영문을 통해 작성됐다.
메시지 중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임직원 '준법정신'에 대한 언급이었는데 이들 CEO는 "오래가는 기업이 되기 위해 갖춰야 할 것이 많겠지만, 법과 윤리를 준수하는 것은 기본적인 덕목"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경영진부터 모든 임직원에 이르기까지 준법정신을 우리의 기본 가치 중 하나로 지켜나가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코로나19 재확산 가능성, 홍콩 보안법 입법 등 미·중 무역 전쟁 등 대외 불확실성 확산에 대응하기 위한 당부사항도 전달했다.
이들은 "SCM(공급망관리) 체계 강화, 통상이슈 대응 등 철저한 리스크 관리를 통해 어떠한 충격에도 흔들리지 않는 기업으로 거듭나자"고 강조했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상시 시나리오 경영을 체질화하고 새로운 성장 기회도 적극적으로 발굴하자"고 의지를 다졌다.
이 밖에 비대면 협업이 중요해지는 시대에 명확한 소통과 합동 체계를 만들고 세계 최

고의 스마트 업무 플랫폼을 구축해 나가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이들은 "마스크의 답답함과 사회적 거리 두기의 고충 속에서 한해의 절반을 달려왔다"며 "임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 순위에 놓고 위기 극복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김승한 기자 winone@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복도식 아파트 방범창만 골라 뜯어…14차례 절도 '덜미'
  • 여친 살해한 30대 남성…신고 두려워 언니도 살해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국회 예산소위, 3차 추경 처리…2천억 원 삭감된 35.1조
  • 윤석열 주재 전국 검사장 회의, 9시간만에 종료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