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미국북서부체리협회, '체리데이' 행사 개최

기사입력 2020-07-02 23:16 l 최종수정 2020-07-03 13: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북서부체리협회가 워싱턴 체리 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체리데이' 행사를 2일 서울 종로타워빌딩 가든카페에서 개최했습니다.

'체리데이'는 7월 2일을 '칠이칠이'로 부르면서 붙여진 이름으로 이번 행사에는 체리뮤즈로 선정된 전 리본체조 선수 손연재가 참석해 체리출시를 기념했습니다.

워싱턴과 오리곤, 아이다호, 유타, 몬태나 등 미국 북서부의 5개 주에서 생산되는 미국북서부체리는 적절한 일조량, 시원한 밤 기온, 기름진 토양 등 체리 재배의 최적 조건으로 인해 타 지역보다 맛과 당도가 뛰어나다는 설명입니다.

미국북서부체리협회는 체리에는 천연 멜라토닌과 항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 플라보노이드의 일종인 케르세틴 등이 들어 있어 불면증, 수분 균형, 면역력 향상, 염증지수 낮춰주고 심혈관 질환을 예방하는 데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강조합니다.

▶ 인터뷰 : 박선민 / 미국북서부체리협회 이사
- "7월 2일은 사실 북서부체리 품종 중에 하나인 빙(bing)이 가장 많이 나오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저희가 체리데이에 많은 프로모션을 하게 됐고, 한국 소비자분들에게 알리기 시작하게 됐습니다. "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당선축하' 문자 발신…이준석 "대선승리 계속 노력"
  • '인도발 변이' 확진 경찰 거짓말에 18명 추가 감염…오늘 400명 안팎
  • 김어준 부친상, 범여권 인사 조문 행렬에 근조기도 빼곡
  • '또 번복' 머스크, 테슬라서 비트코인 결제 허용…코인 급등
  • "우리는 다만 알고 싶을 뿐"…손정민 父, 친구 답변 촉구
  • 헬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붙이고 비행…아찔한 실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