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말레이시아 한상, 백작 작위 받아…유통기업 KMT 이마태오 대표

기사입력 2020-11-06 1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마태오 KMT그룹 대표
↑ 이마태오 KMT그룹 대표
말레이시아 한상 이마태오 KMT그룹 대표(52)가 최근 말라카주(州) 왕인 툰 스리 스티아 모하마드 알리 모하마드 루스탐으로부터 '다툭(DATUK' 작위를 받았다. 백작을 뜻하는 '다툭'는 왕 또는 총통이 사회 발전에 공헌한 사람에게 수여하는 작위다. 외국인에게 작위를 수여하는 경우는 흔치 않으며, 권병하 월드옥타 명예회장과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등이 작위를 받았다.
이마태오 대표는 무슬림을 위한 할랄 제품의 중요성을 한국 식품업계에 알리고, 현지 소비자들이 한국 식음료를 즐길 수 있게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대표는 "'다툭'이라는 권위있는 작위를 수여받게 돼 영광스럽다"며 "앞으로도 사명감을 갖고 말레이시아 사회 발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고등학교 때 말레이시아로 이주해 스물여섯 나이에 창업을 했다. KMT는 한국 식료품을 말레이시아 도소매업체에 공급하는 유통회사다. 홈쇼핑과 온라인 유통업체, 외식회사도 있다. 또한 한국산 스킨케어, 기초화장, 생활가전품 등을 말레이시아에 알리고자 '미서울' 브랜드를 개발해 시장에 내놓았다.
이마태오 회장은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지회 수석 부회장이며, 영비즈니스리

더네트워크(YBLN) 말레이시아 대표다. 쿠알라룸푸르 한국학교 이사도 맡고 있다.
KMT그룹은 저소득층에게 경제적 지원과 더불어 말라카 NGO기구와 협력해 한국 정수기를 설치해줬다. 또한 경찰국, 이민국, 세관, 소방국 등에 위생품과 식량을 지원했다.
[정승환 재계·한상 전문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쇠구슬 발사 연습 CCTV 에 찍혔다…조합원 3명 구속영장 신청
  • 김종민 민주당 의원, '분당 가능성'에 "내년 재창당 수준 움직임 있을 것"
  • 대전 "실내 마스크 해제" vs 정부 "반대"…위중증 16일 연속 400명대
  • "짜면 모유 나오는 부분이냐?"…세종시 여교사 성희롱 논란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심판에 욕설 퍼부은 우루과이 히메네스..."최대 15경기 정지 징계 가능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