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올해 '빚 조정' 신청자 20만 명 육박

기사입력 2009-12-02 06:54 l 최종수정 2009-12-02 08: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출이자도 갚지못해 신용회복기관에 이자감면이나 채무 재조정을 신청한 사람이 올해 20만 명에 달할 전망입니다.
신용회복위원회와 자산관리공사는 올 들어 11월까지 이자감면과 원금 상환기간 연장 등의 신용회복 지원 프로그램 신청자는 18만 8천여 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자를 3개월 이상 연체해 감면을 요청한 '개인워크아웃' 신청자는 8만 6천 명에 달했고 신용회복기금의 채무 재조정과 전환대출 신청자도 9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구속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