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누리호 2차 발사 연기…내일 이송·모레 발사 [김주하 AI 뉴스]

신동규 기자l기사입력 2022-06-14 10:43 l 최종수정 2022-06-14 12: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주하 AI 뉴스입니다.

한국형 발사체인 누리호의 2차 발사가 하루 연기됐습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누리호의 이송은 내일(15일), 발사는 모레(16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나로우주센터에 부는 강한 바람으로 발사대 기술진의 안전확보가 어려워 발사 일정이 애초 계획보다 하루씩 늦춰진 것입니다.

기상청은 호남 지역의 날씨가 점점 좋아지는 단계라며 내일 누리호 이동 작업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김주하 AI 앵커가 전해 드렸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