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10월에 치킨 가격 더 오를 것"…포장 중개 수수료 '0원 정책' 종료

기사입력 2022-08-13 17:03 l 최종수정 2022-08-13 17: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달앱 '포장주문 중개료 0원' 정책 연장 안하면 인상은 불가피"
마트치킨 부활로 프랜차이즈 치킨 가격 경쟁력 ↓

기름에 튀겨지고 있는 치킨. / 사진=게티이미지뱅크
↑ 기름에 튀겨지고 있는 치킨. /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회적으로 치킨 가격과 관련된 논쟁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오는 10월 치킨 가격이 한 차례 더 인상될 전망입니다. 10월부터 포장 중개 수수료를 납부하게 되면 치킨값 재인상 사태를 피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배달의 민족, 쿠팡이츠 등은 포장주문 중개 수수료 0원 정책을 9월 말까지로 연장했습니다. 포장 주문 중개 수수료 0원은 코로나19(COVID-19)로 힘든 자영업자와의 상생을 위해 배달업계가 내놓은 방안으로, 그동안 앱에서 결제된 포장 주문에 한해서 수수료를 한시적으로 받지 않았습니다.

2020년 말부터 시작된 포장료 '0원 정책'은 6개월 단위로 연장되어 왔습니다. 하지만 지난 6월, 배달 플랫폼들이 일제히 3개월 연장을 결정하며 해당 프로모션을 더이상 연장하지 않을 것이라는 해석이 나왔고, 종료를 두 달 앞둔 현재까지도 별 다른 연장 공지가 올라오지 않고 있습니다. 이에 10월부터는 배달앱으로 주문한 포장 치킨의 가격이 인상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배달앱 시장에선 소비자들이 배달앱 사용을 줄이면서 수익성 개선이 목표인 배달업계에 발등의 불이 떨어졌다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실제 지난 5월 모바일 음식서비스 거래액은 전년동기대비 3% 줄어든 2조 188억원으로 잠정 집계됐습니다. 2020년, 2021년 통계청 조사에서 각각 78%, 68.9%씩 성장했었던 것과 대조적인 모습입니다.

치킨업계는 포장 중개 수수료 0원 혜택이 종료되면 사실상 가격 인상은 불가피하다는 입장입니다. 이미 포장 수수료를 받아왔던 요기요와 같은 경우는 포장 수수료가 약 12.5%에 달합니다. 전체 배달앱이 포장 수수료를 받게 되면 배달비처럼 점주와 소비자가 분담할 가능성이 커지는 것입니다.

방법은 '탈(脫) 배달앱'이지만 이마저도 쉽지 않습니다. 배달앱만을 사용하여 운영되는 식당이 생겨났고, 이미 우리 삶에 깊숙하게 자리잡은 배달앱은 전화 주문을 했었던 때를 잊게 만들기에 충분하기 때문입니다.

홈플러스 당당치킨. / 사진=홈플러스 제공
↑ 홈플러스 당당치킨. / 사진=홈플러스 제공

현재 저렴한 마트 치킨의 부활로 프랜차이즈 치킨의 가격 경쟁력이 점차 낮아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는 현 상황에서, 포장료까지 따로 받게 된다면 소비자의 냉소를 피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이에 치킨 업계는 자사

홈페이지나 앱을 사용하면 혜택을 주는 방식으로 유도하고 있지만 먹고 싶은 브랜드마다 새로 앱을 다운로드 해야 한다는 번거로움이 크기 때문에 치킨 앱을 사용하여 소비하는 소비자는 드뭅니다.

치킨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자영업자와 소비자의 시름이 나날이 깊어져만 가고 있습니다.

[고기정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kogijeong@gmail.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황희찬 역전 결승골…태극전사 12년 만의 원정 월드컵 16강
  • 남욱 "대장동 최종결정권자는 이재명"…김만배 측 "진술에 과장 있다"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트럭에 쇠구슬 쏜 노조원 3명 체포…공정위도 화물연대 압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