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로버트 패틴슨 심경고백 "이제 아무도 믿을 수 없게 됐다"

기사입력 2012-08-10 09:12 l 최종수정 2012-08-10 09: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결별한 로버트 패틴슨이 자신의 심경을 고백했습니다.

9일 미국의 한 매체는 로버트 패틴슨이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불륜 고백으로 크게 상처를 받은 심경을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로버트 패틴슨은 “이제 아무도 믿을 수 없게 됐다”며 “신경이 매우 예민한 상태다. 사랑하는 사람을 기만하는 행위는 미친 짓이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로버트 패틴슨은 자신이 출연한 새 영화 ‘코스모폴리스’ 프리미어 행사에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오지 못하도록 접근금지 명령을 내린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에 로버트 패틴슨의 한 측근은 “로버트 패틴슨이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휴대폰을 통해 연락을 주도 받고 있지만 공식 석상에서 자신에게 사과하는 드

라마같은 상황을 연출하길 원치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로버트 패틴슨은 영화 ‘트와일라잇’에 함께 출연하며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사랑을 키워왔지만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유부남 감독 루퍼트 샌더스와 불륜을 고백하면서 최근 결별했습니다.

[사진= 로버트 패틴슨 공식 홈페이지]

차은지 인턴기자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미성년자만 노린 '군 n번방' 사건…군은 몰랐나?
  • 윤 대통령 "불법행위 단호하게 대처"…내일 노동자대회
  • 트럭에 쇠구슬 쏜 노조원 3명 체포…공정위도 화물연대 압박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