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주민하, MBN TV영화 ‘노크’서 소름돋는 연기

기사입력 2012-08-10 11:40


MBN TV영화 ‘노크’(감독 이주헌)의 배우 주민하의 신들린 연기로 화제다.
10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노크’에서 주민하는 정화(서우)의 묘한 신기를 지닌 친구이자 조력자가 되는 무당‘성주’ 역으로 출연한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주민하는 보기만 해도 섬뜩한 신들린 연기를 선보이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섬뜩한 눈빛 연기와 함께 신들린 듯한 발작 연기는 등골 서늘해지는 오싹함과 함께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주민하는 실감나는 무당 연기와 감정 표현으로 완벽한 감정 몰입은 물론 혼신의 열정을 다해 연기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촬영 후반부 자기감정을 주체할 수 없어 신들린 듯 절규해 제작진을 전율하게 했다고.
촬영현장에 있던 한 관계자는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이 신들린 듯 한 연기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며”고 전했다.
주민하는 “모든 분들이 기억하시는 SBS ‘기적의 오디션’에서 보여줬던 광기 넘치는 연기 이후 다시 한번 ‘신들린 연기’를 제대로 보여드리기 위해 정점을 찍어보자는 각오로 임했다”고 밝혔다.
‘노크’는 무당 집안에서 대대로 내려오던 주술에 걸린 탈을 매개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공포물이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