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울랄라세션, ‘덩크슛’으로 ‘불후2’ 이승환 편 최종 우승

기사입력 2012-09-01 20:01


그룹 울랄라세션이 ‘불후의 명곡2’ 이승환 편의 우승자로 선정됐다.
울랄라세션은 1일 방송된 KBS 2TV ‘자유선언 토요일-불후의 명곡2:전설을 노래하다’ 이승환 편에서 ‘덩크슛’을 선곡해 신나는 무대를 연출했다.
울라라세션 리더 임윤택이 건강 악화로 무대에 불참, 멤버 군조가 그의 자리를 대신한 가운데 울랄라세션은 화려한 퍼포먼스 속에서도 빛나는 가창력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다. 이승환 역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이승환은 “평소 다른 가수의 공연을 잘 찾아가지 않는 편인데 울랄라세션의 공연은 꼭 가봐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평하며 완벽 무대를 극찬했다.
무대에 오르기에 앞서 무대 위편까지 함께 한 임윤택은 “내일이 내 결혼식이다. 최고의 선물을 준다는 생각으로 놀아봐라”고 멤버들을 응원했다.
멤버들이 똘똘 뭉친 덕분이었을까. 이날 울랄라세션은 마지막 주자로 나선 케이윌을 제치고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우승 직후 울랄라세션은 “윤택이형에게 결혼 선물을 준 것 같다”며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한편 최근 프리랜서 선언을 한 전현무는 이날 방송을 끝으로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새 MC로 정재형이 투입됐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