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지왕’ 김용태 감독, 심장마비로 별세

기사입력 2012-12-30 12:25 l 최종수정 2012-12-30 13: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화 ‘미지왕’을 연출한 김용태 감독이 28일 심장마비로 별세했다. 향년 49세.
서강대 신문방송학과 졸업 후 미국 뉴욕대에서 영화연출을 전공한 김 감독은 서태지와 아이들의 ‘환상 속의 그대’와 더 클래식의 ‘여우야’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바 있다.
최근까지 성균관대학교 연기예술학과 교수로 재직했던 김 감독은 자신의 영화 ‘미지왕’에 신부 역할로 잠깐 출연하기도 했다.
김 감독의 빈소는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31일 오전 8시.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尹 대통령 "화물연대 파업, 북한의 핵 위협과 마찬가지…굴복하면 악순환"
  • 김연주 국민의힘 대변인, '서훈 두둔' 문 전 대통령 직격..."책임 물어야"
  • 尹대통령 부부, 국가조찬기도회 참석…'나라 위한 기도 동참'
  • 머스크 "애플, 트위터 광고 전면 재개"…갈등 풀렸나
  • [카타르] 벤투, 환하게 웃으며 '주먹 인사' 나눈 여성의 정체는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