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해숙 "잠적설…사실은 아이 낳으려 은둔" 고백

기사입력 2013-04-30 10:00 l 최종수정 2013-04-30 10:01


배우 김해숙 과거 잠적설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29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김해숙은 과거 촬영 중 갑작스럽게 잠적한 이유에 대해 “당시 임신한 걸 몰랐었다”고 밝혔습니다.

김해숙은 “다음 드라마가 예약된 상황”이었다 면서 “제2의 전성기가 코앞이었는데 아이를 또 낳으면 퇴출당할 것 같다는 어리석은 생각이 들었다”고 속사정을 털어놨습니다.

그는 “당시 이병훈PD를 찾아가 임신 사실을 알렸더니 혼이 났다. 배가 불러오기 시작했고, 이 사실을 숨겨야겠다는 생각에 잠적하고 말았다”면서 “그 이후 방송

국에서 소문이 안좋았다. 이제는 거짓말을 안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잠적은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구나” “여배우의 고충이죠” “이제는 웃으며 이야기하네요”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이날 김해숙은 40년 연기 인생뿐만 아니라 베일에 싸였던 여자 김해숙의 인생 스토리를 공개했습니다.


[사진= 해당 방송 캡처]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