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신재은 19금 폭탄발언 “남편 조영구, 다이어트 후 성욕 확 꺾였다”

기사입력 2013-04-30 11:31


방송인 조영구의 아내 신재은이 19금 폭탄 발언으로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신재은은 5월 1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신개념 인생고민해결쇼 ‘신세계’에서 “난 8살 연하 남편과 속궁합으로 결혼했다”는 박해미의 고백에 부러워하는 표정을 지었다.
부러움을 금치 못하던 신재은은 갑자기 장진영 변호사를 향해 “궁금한 점이 있다”며 “부부관계를 얼마나 안하면 이혼법에 걸리나요?”라는 돌발 질문을 던졌다.
이어 “여자는 연하의 남자와 신체적으로 맞는 것 같다”며 “난 남편이 11살이나 많다 보니 늘 손해보고 사는 기분이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박철은 “당시에는 나이차를 감안하고 결혼했던 거 아니냐?”고 물었고, 신재은은“그땐 내가 귀신에 씌였던 것 같다”고 대답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이날 신재은은 “남편 조영구가 2년 전 급격한 다이어트 후 성욕이 확 꺾였다”며 방송에서는 말하기 힘든 19금 고민까지 거침없이 털어놓기도 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