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가희, AS 졸업심경 “강박관념 내려놓으니 편해져”

기사입력 2013-06-27 07:52


<br />
애프터스쿨 출신 가수 가희가 팀을 떠난 후 달라진 점을 고백했다.
가희는 2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 애프터스쿨 졸업 이후 심경을 털어놨다.
MC 윤종신이 가희에게 “굉장히 여성스러워졌다. 애프터스쿨 때는 세 보였는데 그게 싹 벗겨졌다”고 말하자 가희는 “조금 성숙해지긴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가희는 “애프터스쿨 때는 세보여야 한다는 강박관념이 있었는데, 졸업을 하고 다 내려놓으니 마음이 편해졌다”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가희는 이날 방송에서 아이돌 춤꾼으로 뽑힌 포미닛 현아와의 비교에 “내가 봐도 현아는 예쁘게 춤을 추는 스타일”이라면서도 “아직 날 따라오려면 10년은 더 있어야 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psyon@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