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구직자 거짓말 1위 "연봉은 중요치 않습니다만…" 2위가 더 웃겨!

기사입력 2013-06-27 09:07 l 최종수정 2013-06-27 09:08


‘구직자 거짓말 1위’

구직자의 거짓말 1위는 '연봉은 중요하지 않다'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최근 취업포털 사람인은 기업 인사 담당자 1,039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85.8%가 '면접에서 지원자가 거짓말을 한다고 판단한 적 있다'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인사 담당자들이 '구직자의 거짓말'이라고 판단한 말 1위로는 '연봉은 중요하지 않다(55.2%, 복수응답)'가 올랐습니다.

이어 야근과 주말 근무도 상관없다(48.4%), 뽑아만 준다면 무엇이든 하겠다(47.9%), 이직 없이 오랫동안 함께 일하고 싶다(39.6%), 열심히 보고 배울 각오가 돼 있다(26.6%), 오로지 이 회사만을 목표로 준비해왔다(22.4%), 업무와 관련된 경험(경력)이 있다(20.8%) 등이 뒤이었습니다.

인사 담당자들이 지원자의 이러한 응답을 거짓말로 생각하는 이유 1위는 '다들 똑같이 하는 말이라서(47.6%, 복수응답)'인 것

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완전 공감된다” “나도 이 말 했었는데” “진짜 연봉 안 중요한 사람도 있어요! 뽑아만 주세요” “나도 일하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설문에 응한 인사 담당자의 67.2%는 '지원자가 거짓말을 했다고 판단해 탈락시킨 경험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사진=해당 방송 캡처]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