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방송의 적’, 이적 꿈이라는 반전 결말로 아쉬운 종영

기사입력 2013-08-15 21: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대중문화부] ‘방송의 적’이 지난 13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종영을 맞이한 Mnet ‘방송의 적’은 가수 이적과 존박이 가상의 음악쇼인 ‘이적쇼’를 만들어가는 과정을 담았다.
‘방송의 적’ 마지막 회에는 김진표와 쿨케이, 유희열 등을 시작으로, 김흥국, 여민정, 통아저씨 등이 출연해 웃음폭탄을 안겼다.
‘방송의 적’이 지난 13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사진=방송의 적 캡처
‘방송의 적’이 지난 13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사진=방송의 적 캡처
영화 ‘달콤한 인생’의

명대사를 패러디하며 결국 ‘방송의 적’ 내용 모두는 이적의 꿈이었다는 반전 결말로 막을 내려 아쉬움을 자아냈다.
이적은 ‘방송의 적’을 통해 진지한 뮤지션 대신 변태 음악인으로 우스꽝스러운 이미지를 만들었고, 엄친아 존박 역시 코믹한 면모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사진 잘 나오게 비 좀 왔으면" 김성원, 당원권 6개월 정지
  • 3중 추돌사고 내고 운전자 행방 묘연…가양대교서 실종의심 신고
  • 뉴욕증시, 英중앙은행 개입·금리 하락에 상승…나스닥 2.05% 상승
  • [굿모닝월드] 전기 비행기의 첫 비행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