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조형기 “이경규 덕분에 코골이 수술 결심”

기사입력 2013-09-02 11: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김나영 기자] 배우 조형기가 코골이 수술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2일 방송 예정인 MBN 예능프로그램 ‘황금알’ 생리현상의 공포 편에서 코골이 수술에 대해 이야기 나누던 중, 조형기는 자신의 잠버릇에 관련된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이날 조형기는 “2002년 월드컵 당시 ‘이경규가 간다’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부산 월드컵 경기장 주변에서 이경규와 함께 방을 잡고 잠을 청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중간에 잠에서 깼는데, 귀를 베개로 막고 있는 이경규를 발견했다. 1시간 후, 다시 잠에서 깼을 때는 1차로 휴지로 귀를 막고 2차로 베개로 막은 뒤, 넥타이로 이를 고정한 이경규의 몸부림 목격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조형기는 “내가 다시 잠에서 깼을 때에는 이미 이경규는 부산 고향 집으로 도망친 뒤였다”고 밝혀 다시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나 자신의 코골이의 심각성을 일깨워줬다. 코골이 수술 후 지금은 ‘들어줄 만한’ 코골이 소리를 되찾았다”고 덧붙였다.
배우 조형기가 코골이 수술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제공= MBN
배우 조형기가 코골이 수술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제공= MBN
한편, 이날 ‘황금알’에서는 ‘생리현상의 공포’라는 주제로 여성의 하품 속 숨겨진 발칙한 비밀, 방귀를 참으면 안 되는 이유, 딸꾹질 지속하는 이유 등 다양한 이야기가 공개돼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김나영 기자 kny818@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재계의 큰 별 지다
  • 신규 확진 61명…31일 '핼러윈 데이' 집중 방역점검
  • D램 세계 1등 굳혀 반도체 신화창조 일궈
  • 유령도시로 변한 밀라노…프랑스 4만·이탈리아 2만 또 최다
  • 미국 '타임' 표지 97년 만의 변화…'TIME'에서 'VOTE'로
  • 절정 맞은 가을 단풍 '만끽'…한라산 얼음꽃 '장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