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형돈 “이번 무도가요제, 멤버가 함께 노래한다”

기사입력 2013-10-17 13: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금빛나 기자] 개그맨 정형돈이 이번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에서 단체곡이 준비돼 있음을 고백했다.

정형돈이 17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 MBC드림센터 로비에서 열린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 기자간담회에서 단체곡도 준비돼 있음을 고백했다.

이날 어느 정도의 음원순위를 예상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정형돈은 “일단 유행하는 장르가 아니다. 그래도 ‘지드래곤빨로 1위는 할 것 같다. 적어도 장미하관은 이긴다”고 자신감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이번 무도 가요제에는 단체곡이 준비돼 있다. 가사를 개인 멤버들이 한 소절씩 썼고, 최근 녹음도 마쳤다”고 밝혀 많은 이들이 기대를 높였다.

사진=MBN스타 DB
사진=MBN스타 DB
강변북로 가요제(2007)를 시작으로 2년마다 정기적으로 열렸던 ‘무한도전 가요제’는 올해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 개최되며, 정식 명칭은 ‘자유로 가요제’이다.

올해에는 유

재석-유희열, 박명수-프라이머리, 정준하-김C, 하하-장기하와 얼굴들, 노홍철-장미여관, 정형돈-지드래곤, 길-보아가 서로 파트너를 이뤄 음악작업을 하는 모습이 방송돼 시청자들의 집중적인 관심을 받았다.

기자간담회로 일정을 시작한 ‘자유로 가요제’는 오는 26일에 녹화분을 방송될 예정이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917@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