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앙카 한국인 남편까지 덩달아 화제… 직업 뭔가 봤더니

기사입력 2013-10-17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비앙카' '최다니엘' '차노아'

비앙카 남편 한효승 씨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비앙카 남편 한효승 씨는 인터넷 쇼핑몰 CEO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앙카는 당시 “남편과 놀다가 만났다. 편한 오빠 동생 사이로 술을 먹다 보니 남편이 마음에 들었다. 그래서 내가 술 취한 척하고 남편에게 첫키스를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미녀들의 수다’에서 인기를 얻은 비앙카는 2011년 한국인 한효승 씨와 결혼했으나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지난 3월 불구속 기소됐습니다.

이후 비앙카는 건강상의 이유로 세 차례 공판에 모두 불참했으며 최근에야 지난 4월 이미 미국으로 출국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비앙카 소식에 네티즌들은 “비앙카, 아마 영영 한국에 돌아오지 않을 것 같다” “비앙카, 손예진 뺨치게 인기 많았는데” “비앙카, 대마초 피우고 도망간건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비앙카 등에게 대마초를 전달하고 수

차례 피운 혐의로 지난 3월 기소된 가수 최다니엘은 17일 징역 1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최다니엘과 함께 대마초 흡연 협의로 기소된 배우 차승원의 아들 차노아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한편 이날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선예, 정경호, 무한도전 가요제, 한혜진, 신고은 등이 화제를 모았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국방부 병영생활관 예산 대통령실 이전에 사용...국방부 "장병시설 영향 없어"
  • '개방' 청와대에 146일 동안 200만 명 다녀갔다
  • 우크라이나 요충지 탈환에 '뿔난' 푸틴···NYT "핵 사용 위기 커져"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김건희 박사논문 5인 서명 '동일인' 추정···교육부 "하자 없다"
  • 이양희 부친 언급한 이준석 "사사오입 개헌, 최근과 데자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