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온몸이 가시로 덮여있어… “헉! 괴물아니야?”

기사입력 2013-12-08 18: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300kg이 넘는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소식이 화제입니다.

최근 인스타 그램에는 미국 마이애미 앞바다에서 잡힌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사진이 게재됐습니다.

공개된 사진의 주인공은 상어 낚시 전문가로 알려진 마크 콰티노 선장으로 그는 일본의 한 TV쇼 프로그램을 촬영하던 중 희귀 심해 가오리를 낚았습니다.

특히 이 희귀 심해 가오리는 ‘후크스케이트(Hookskate)로 불리는 종으로, 대서양 남서부의 심해에 서식하는 것으로 이날 잡힌 것의 무게는 무려 362kg에 달합니다.

그는 희귀 심해 가오리에 대해 “거대한 채찍 가오리 같았다. 아주 나이가 많아 온몸이 따개비로 뒤덮여 있었다”고 당시 심경을 말했습니다.

마크 선장은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기념 사진을 촬영한 후

다시 가오리를 바다로 돌려보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저 가오리 무게가 400kg에 달한다고?”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저런 괴물을 어떻게 잡은거야!” “희귀 심해 가오리 포획, 실제로 보면 얼마나 무서울까”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설연휴 4자토론 무산?…국힘 "양자"·민주 "4자부터"
  • 감염력 더 강한 '스텔스 오미크론' 일본서 27건 확인
  • 국민의힘 의원이 이재명 선대위 특보?…"무작위 발급인 듯"
  • "같은 회사 여직원이 스토킹…신고하자 '여성혐오자'로 몰고 가"
  • 김건희, 직접 입력한 '학력' 보니…허위 논란 털고 '등판 몸풀기'
  • "차털이 당했습니다"…출근하려 보니 깨진 차 유리에 내부 난장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