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박2일 수지 굴욕, 스태프로 착각하고 유령 취급 ‘폭소’

기사입력 2013-12-08 21: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박2일 수지 굴욕

[MBN스타 대중문화부] 1박2일 수지가 굴욕을 당했다.

수지는 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 2일’)에 출연, 첫 번째 모닝 엔젤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수지는 아침 일찍 멤버들을 깨우기 위해 분주하게 움직였다. 하지만 첫 여행으로 고단한 멤버들은 그를 알아보지 못했다.

1박2일 수지 굴욕, 1박2일 수지가 굴욕을 당했다.사진= 1박2일 방송캡처
1박2일 수지 굴욕, 1박2일 수지가 굴욕을 당했다.사진= 1박2일 방송캡처
심지어 자신을 보고도 스태프인줄 알고 그냥 지나치는 멤버들로 인해 수지는 굴욕을 당했다. 뒤늦게 수지의 방문을 알아챈 멤버들은 뒤늦게 격한 기쁨을 표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 이재명, 이순자 사과 맹비난..."마지막 순간까지 광주 우롱"
  • 하루 90만 원 벌어도 사람이 없다?…흑산 홍어썰기 기술자 자격증 도입
  • 50년 만에 시베리아서 백두산 호랑이 발자국 발견
  • '중국 최고령' 67세에 딸 출산한 여성 근황 보니…인플루언서로 변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