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글의 법칙' 찬열, 오종혁 긴급 봉합 수술에 눈물 펑펑 "형이 분명히…"

기사입력 2013-12-21 13: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정글의 법칙' 방송 화면 캡처
↑ 사진='정글의 법칙' 방송 화면 캡처


'찬열' '오종혁'

찬열이 오종혁의 부상에 눈물을 흘려 화제입니다.

20일 밤 첫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미크로네시아'에서 김병만, 임원희, 박정철, 예지원, 류담, 오종혁, 찬열은 첫 번째 생존지인 폰페이 난마돌에 입성했습니다.

역대 최악의 폭우에 서둘러 임시 거처를 짓기로 한 병만족. 이때 나뭇잎을 자르던 오종혁이 비에 젖은 나무에 손이 미끄러지면서 날카로운 나뭇가지에 손가락을 베이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찬열은 오종혁이 베이스캠프로 가는 내내 곁에서 손전등으로 길을 비춰줬고, 오종혁이 극심한 통증에 식은땀까지 뻘뻘 흘리면서도 부족원들을 향해 웃음을 짓자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습니다.

찬열은 이어 오종혁이 그런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자 서둘러 자리를 떴고 "종혁이 형이 분명히 엄청나게 아플 텐데 계속 참고 계속 웃고 하니까 그게 너무 마음이 아파서 눈물이 막 났다"고 털어놨습니다.



겨우 눈물을 멈추고 오종혁의 곁으로 돌아온 찬열은 오종혁이 무사히 긴급 봉합수술을 마치자 그제야 환하게 웃음을 지었고, 오종혁은 그런 찬열에게 감사의 포옹을 건넸습니다.

찬열-오종혁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찬열-오종혁, 마음이 훈훈하구나" "오종혁씨 괜찮으신가요?" "오종혁 걱정됩니다!" "찬열 마음이 여리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모임 6~8명 제한…방역 패스 있어야 식당 간다
  • "미추홀구 교회 오미크론 의심자 발생, 시설 내 첫 집단감염"
  • 오미크론, 유럽 18개국 확산…"재감염 3배" vs "종식 신호"
  • '일본침몰' 드라마가 현실로?…일본 두 차례 강진에 불안감 증폭
  • 윤석열 "잘 쉬셨나"·이준석 "잘 쉬긴, 고생했지"…미묘한 신경전
  • [영상] "초엘리트 집안 막내딸"…40대 가장 폭행한 만취 여성 신상 공개 '파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