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감격시대’, 시청률 하락에도 동시간대 2위 지켜

기사입력 2014-02-20 09:35

[MBN스타 남우정 기자] ‘감격시대’가 시청률 하락에도 두 자릿수 시청률을 지켰다.

20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이하 ‘감격시대’)가 전국 기준 10.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회 방송이 기록한 11.4% 보다는 1.1% 포인트 하락한 수치지만 두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하며 안정세에 들어갔다.

이날 ‘감격시대’에선 신정태(김현중 분)의 아버지, 신영철(최재성 분)의 시신을 두고 황방파, 일국회, 정재화(김성오 분)이 팽팽한 신경전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감격시대 방송캡처
↑ 사진=KBS 감격시대 방송캡처
‘상하이의 매’로 불리며 명성을 쌓은 신영철을 통해 상하이에서 자신들의 세력을 넓히려는 속셈으로 치열한 대결이 긴장감을 선사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MBC ‘미스코리아’는 7.0%, SBS ‘별에서 온 그대’는 27.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