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 1945년 발신…전쟁도 막지 못한 사랑

기사입력 2014-03-05 16:01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

2차 세계대전 당시 쓰였던 연애편지가 공개됐다.

최근 온라인상에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올라왔다.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로 알려진 이 편지는 미국 텍사스주 댈라스에 거주 중인 실러 포크가 발견한 것이다. 특히 1945년 5월 28일 자 소인이 찍혀 있어 시선을 끈다.

당시 캘리포니아주에 팜스프링스 미군 기지에 근무하던 앨버트 암 중사가 플로리다주에 있던 헬렌 로스멜이란 여성에게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 2차 세계대전 당시 쓰였던 연애편지가 공개됐다.
↑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 2차 세계대전 당시 쓰였던 연애편지가 공개됐다.
2차 세계대전 연애편지를 발견한 이는 "수취인이었던 헬렌에게 꼭 다시 보내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