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디오스타' 윤기원 "아내 황은정, 메이드복에 가터벨트까지…"

기사입력 2014-04-10 08:32 l 최종수정 2014-04-10 10:20

황은정/ 사진=MBC 방송 캡처
↑ 황은정/ 사진=MBC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윤기원 "아내 황은정, 메이드복에 가터벨트까지…"

'황은정'

윤기원이 아내 황은정에게 특별한 이벤트를 받은 과거를 고백했습니다.

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김응수, 윤기원, 개그우먼 송은이, 개그맨 김영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윤기원은 "아내 황은정이 윤기원이 화가 나 있으면 한복을 차려입고 칠첩반상을 차린다고 하던데"라는 MC 김국진의 말에 "애교가 많다. 감정이 안 좋아 보이면 먼저 애교를 부린다"고 운을 띄웠습니다.

이어 윤기원은 "황은정은 내가 화가 나 있으면 메이드 복을 입고 대사를 치면서 상황극을 한다"며 "결혼 전 크리스마스에는 가터벨트를 하고 나왔다. 잡지 말고 실제로 본 적은 처음이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습니다.

이에 MC들은 윤기원에게 질문공세를 했고 윤기원은 "한복도 어우동이

입던 한복을 입었고 일본 신혼여행 당시 사온 기모노로 일본어 콩트를 한 적도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습니다.

라디오스타 윤기원 황은정에 대해 누리꾼들은 "라디오스타 윤기원 황은정, 메이드복 대박" "라디오스타 윤기원 황은정, 부인이 애교가 미친듯이 많네" "라디오스타 윤기원 황은정, 저러면 진짜 화 풀릴 수밖에 없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