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칸토-강민희, '누나라고 불러' 연상연하 케미…"둘이 무슨 사이?"

기사입력 2014-04-15 17: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칸토-강민희 디지털 싱글 앨범 커버/누나라고 불러/누나라고 불러
↑ 사진= 칸토-강민희 디지털 싱글 앨범 커버/누나라고 불러/누나라고 불러


칸토-강민희, '누나라고 불러' 연상연하 케미…"둘이 무슨 사이?"

'누나라고 불러'

그룹 트로이 멤버 칸토와 걸그룹 미스에스 멤버 강민희의 프로젝트 싱글 '누나라고 불러'가 화제입니다.

15일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칸토 강민희 싱글 '누나라고 불러'는 R&B 비트에 센스있는 가사와 멜로디가 돋보이는 곡입니다. 특히 연하남에 대한 경계와 갈등을 재미있는 가사로 풀어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었습니다.

칸토의 유연한 랩이 당돌한 연하남의 모습을 그대로 담아내 더욱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소속사 브랜뉴뮤직은 "브랜뉴뮤직의 막내 강민

희와 칸토는 평소 친남매처럼 돈독한 사이이다"라며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며 이번 프로젝트 싱글 작업을 진행했다"고 전했습니다.

누나라고 불러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누나라고 불러, 연상연하가 대세인가?" "누나라고 불러, 칸토 완전 좋아하는데! 들어봐야지" "누나라고 불러, 노래 좋다! 역시 실력파"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누나라고 불러'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