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가스파르 울리엘, `젠틀한 손인사` [칸영화제]

기사입력 2014-05-17 19: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7일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제67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작 영화 베르트랑 보넬로 감독의 '생 로랑' (Saint Laurent)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배우 가스파르 울리엘이 기자회견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프랑스 니스 출신 베르트랑 보넬로 감독의 신작 ‘생 로랑’은 레아 세이두, 가스파르 울리엘, 루이스 가렐, 발레리아 브루니 테데스키, 제레미 레니에, 자스민 트린카 등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국제영화제 중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칸 영화제에 한국영화 '끝가지간다(감독 김성훈)' '도희야(감독 정주리)' '표적(감독 창)' '숨(감독 권현주)' 등 4편이 주요 부문에 초청

됐다.

특히 김성훈 감독의 '끝까지 간다'는 칸영화제 감독주간 부문에 초청, 정주리 감독의 '도희야'는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에 초청됐다. 도희야는 국내서 오는 22일 개봉한다.

이외에도 창 감독의 '창'은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서 상영되며, 권현주 감독의 '숨'은 학생 경쟁부문 시네파운데이션에 진출했다.

[MBN스타(프랑스 칸) 옥영화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청와대 영빈관에서 첫 국빈만찬…"베트남과 사돈 관계"
  • 여야 '2+2 예산 협의체' 협상 불발…원내대표 주도 최종 담판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세계 최강의 벽은 높았다…축구대표팀, 8강 좌절
  • 크림대교 복구현장 찾은 푸틴…우크라에 "가혹하게 대응할 것"
  • [카타르] 벤투, 재계약 안 한다…"한국 선수들 이끌어 자랑스러웠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