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참좋은시절, 옥택연 생모 사실 알고…‘충격!’

기사입력 2014-05-17 21: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참좋은시절 / 사진=KBS2 참 좋은 시절 캡처
↑ 참좋은시절 / 사진=KBS2 참 좋은 시절 캡처
1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에서 강동희(택연 분)는 하영춘(최화정 분)이 생모라는 사실을 알게됐다.
동주(홍화리 분)와 동원(최권수 분)은 강물이 엄마와 통화하는 모습을 보고 부러워했고, 가짜로 전화를 걸며 엄마에게 하고 싶었던 말을 전했다.
밖에서 이를 들은 영춘(최화정 분)은 핸드폰을 뺏으며 “이 나쁜 계집애야. 여기가 어디라고 전화를 해? 애들 버리고 도망갈 땐 언제고”라고 비난했다
이에 엄마가 자신들을 버리고 갔다는 사실을 알게된 동주와 동원은 눈물을 흘렸다
듣고 있던 동희는 영춘의 짐을 던지며 “당장 나가라, 어짜피 나가야 될 사람 아니냐”며 소리를 지르자, 영춘은 “내가 나갈께”라며 짐을 쌌다.
동탁은 영춘의 짐을

들고 나가려는 동희를 붙잡으며 “너 엄마한테 이러면 안된다. 작은 엄마, 널 낳아준 친 엄마다”라고 사실을 밝혔습니다.
이에 분노한 강동희의 모습에서 방송이 끝나며 더한 갈등을 예고했다
참좋은시절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참좋은시절 와 반전이다..” “참좋은시절 강동희 은근히 불쌍하다” “참좋은시절 다음 내용 어떻게 될지 궁금하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공수처, '유우성 보복 기소' 검사들 전원 불기소
  • 검찰, '추미애 아들 군 특혜휴가 의혹' 재수사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