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엄지원, 오늘(27일) 결혼…백상 후보에도 이름 올려 ‘겹경사’

기사입력 2014-05-27 09:54

[MBN스타 김나영 기자] 배우 엄지원이 오늘(27)일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

엄지원은 27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건축가 오영욱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신랑, 신부 측의 하객이 각각 100명 씩만 참석하는 작은 규모의 야외 예식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주례는 김여호수아 목사가 맡고, 축가는 가수 김조한과 ‘하미모’(하나님을 사랑하는 미인들의 모임) 멤버들이 부른다. 사회는 박나림 아나운서와 가수 션이 맡았다.

이와 함께 엄지원은 이날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 5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영화 ‘소원’으로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사진= MBN스타 DB
↑ 사진= MBN스타 DB
앞서 엄지원은 제 33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에서 여자연기상을 수상, 이번 백상예술대상으로 또 한 번 영예를 거머쥘지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김나영 기자 kny818@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